‘나 혼자 산다’ 성훈, 볼수록 빠져드는 마성의 남자..홍콩서도 빛났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나 혼자 산다’ 성훈/ 사진제공=MBC

배우 성훈의 훈훈한 매력이 홍콩에서도 빛났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성훈은 이시언, 기안84, 헨리와 함께한 홍콩 여행을 통해 마성의 매력을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달궜다. 
이날 성훈은 숙소 바닥에서 자는 막내 기안84를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보며 자신의 이불을 선뜻 양보했다. 이불을 되돌려주려는 기안84에게 오히려 괜찮다며 얇은 패딩을 덮고 자는 모습에서 따뜻한 마음씨가 엿보였다.
 
뿐만 아니라 아침 러닝을 시작한 성훈은 1km도 못 뛰고 헉헉대는 기안84와는 달리 전력 질주하며 강철 체력을 자랑해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명불허전 견습생(?) 뉴얼 성훈이 보여준 특급 예능감은 안방극장의 웃음 코드를 제대로 명중했다. 성훈은 ‘이시언에게 물 뿌리기’ 벌칙을 수행해야하는 기안84에게 깨알 코치를 해주며 장난기를 발동시키는가 하면, 조식 뷔페 앞에서 잠재웠던 먹성훈 본능을 발휘했다. 접시에 넘치도록 음식을 담아 흡입해 헨리를 혼란스럽게 만드는 등 유쾌한 면모로 시청자들을 대폭소하게 했다. 
 
이처럼 성훈은 ‘나 혼자 산다’에서 ‘훈남의 정석’다운 모습과 유쾌한 예능감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취향을 저격했다.
 
다채로운 매력의 소유자 성훈의 특급 활약은 매주 금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