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밝고 명랑한 에너지”…신현빈, ‘자백’ 첫방 독려 대본 인증샷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자백’ 신현빈/ 사진제공=유본컴퍼니

배우 신현빈이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의 첫 방송을 앞두고 대본 인증샷을 공개하며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23일 소속사 유본컴퍼니는 ‘자백’에서 ‘하유리’ 역을 맡은 신현빈의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자백’은 한번 판결이 확정된 사건은 다시 다룰 수 없는 일사부재리의 원칙, 그 법의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쫓는 자들을 그린 법정수사물로, 극 중 신현빈은 전직 열혈 기자이자 현직 1인 크리에이터 하유리 역을 맡아 연기 변신에 나선다.

하유리는 기자 출신 다운 행동력과 어디로 튈지 모르는 엉뚱함으로 최도현(이준호 분)과 함께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 나가는 인물. 신현빈은 특유의 섬세한 연기로 작품과 캐릭터에 생동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사진 속에는 ‘자백’ 1회 대본을 소중히 들고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신현빈의 모습이 담겨있다.
연노란색 드레스를 우아하게 소화한 신현빈은 카메라를 향해 싱그럽게 미소 지으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자백’을 통해 털털함을 넘어서 흡사 ‘자연인’에 가까운 면모를 선보일 신현빈은 대본을 장난스럽게 머리 위에 올려든 포즈로 자신만의 발랄함을 내비쳐 시선을 끌었다. 이는 긴장감 넘치는 전개에 밝고 명랑한 에너지를 전달할 신현빈의 모습을 기대하게 한다.

‘자백’은 오늘(23일) 오후 9시에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