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쓰는 차트쇼’ 조성모 “이런 후배들 어떻게 섭외했나…괜히 나온 듯”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사진제공= MBC

오늘(22일) 처음 방송되는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이하 ‘지금 1위는?’)에 1998년 당대를 사로잡았던 명곡 가수들이 대거 출연한다.

이날 방송의 ‘1위 가수’로는 명실상부 가요계 ‘발라드 황태자’ 조성모가 출연하여 차트를 다시 써본다. 1988년 얼굴 없는 가수로 데뷔해 1집부터 연달아 4개 연속 앨범 밀리언셀러라는 기록을 세운 조성모가 데뷔 첫 해이자 최고의 인기를 끌었던 1988년으로 돌아가 ‘To Heaven’(투 헤븐)으로 또 다시 1위 경쟁을 한다.

‘1위 가수’ 조성모에게 도전할 ‘지금 보컬’로는 유성은, 박보람, 수란, 펜타곤의 후이 진호, 임팩트 제업이 등장한다.

특히 최근 녹화에서 임팩트의 제업은 가슴이 뻥 뚫리는 시원한 사이다 고음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지금 보컬’들을 본 조성모는 “괜히 나왔다. 이런 후배들을 어떻게 섭외했냐”며 연신 놀랐다고 한다.

‘지금 보컬’의 짝꿍으로 출연하는 ‘도전 가수’들의 정체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과연 98년도에 1위를 놓친 ‘도전 가수’들은 누구일지도 관전 포인트다.

이 밖에도 ‘지금 1위는?’은 정규 편성되며 99명의 1991년 이후에 태어난 20대 관객에게 받은 투표수 중 일부를 먼저 공개하는 출구조사 시스템을 도입, 경연의 긴장감을 한층 더 한다.

베일에 싸인 어마무시한 ‘도전 가수’들의 정체는 오늘(2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에서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