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 오늘(22일) ‘흔적’ 발표…”15개월 만에 돌아온 이적 감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이적. / 제공=뮤직팜

가수 이적이 22일 오후 6시 새 음반 ‘흔적 파트2(part 2)’를 발표한다. 2017년 12월 내놓은 ‘흔적 파트1(part 1)’ 이후 15개월 만이다.

이적은 이번 새 음반에 타이틀곡 ‘숫자’와 ‘하필’을 담았다. 두 곡 모두 포크 장르다.

‘숫자’는 사랑을 잃은 화자가 끊임없이 지난 추억을 되새기며,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한 모든 순간을 떠올리는 마음을 녹인 곡이다. 실연의 상처를 새롭고 독특한 방식으로 다뤘다고 한다. 통기타 여주와 담담한 이적의 목소리가 조화를 이룬다.

‘하필’은 가장 가깝고 사랑했던 사람이, 서로 헤어지는 순간 누구보다도 멀어지는 아이러니를 풀어낸 곡이다. 밴드 연주로 시작하는 포크록 음악은 서정적으로 흐르다가 후반에 격해진다. 이적의 어쿠스틱 기타 연주와 임헌일의 일렉트릭 기타 연주가 교차하며 긴 여운을 남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