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란, 1년 9개월만 새 앨범 ‘Jumpin” 오늘 (22일) 공개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수란 ‘Jumpin” 앨범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 = 밀리언마켓

가수 수란(SURAN)의 새 앨범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2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수란의 두 번째 미니앨범 ‘Jumpin’’이 전격 발매된다.

타이틀곡 ‘전화끊지마 (Feat. pH-1)’는 예정된 이별을 알면서도 쉽게 놓지는 못하는 연인의 미묘한 입장 차이를 짧은 전화 통화 속 아슬아슬한 대화를 통해 위트 있게 표현한 레트로풍의 곡이다. 헤어진 남녀 사이의 ‘미련이라는 직설적인 주제를 감각적이고 독특한 보컬의 소유자 수란이 무겁지 않게 풀어냈다.

이외에도 불현듯 떠오른 그 날의 이별 장면에서 다시 시작된 복잡한 감정을 의식의 흐름대로 풀어가는 미니멀한 구성과 리듬에 피처링에 참여한 윤미래의 목소리가 빛나는 ‘의식의 흐름(feat. 윤미래)’, 오랜 음악 작업으로 체력이 고갈된 상태를 영혼이 탈출해 우주를 떠돌아 모험하는 것에 빗댄 ‘Moonlight’, 짙은 밤하늘 같은 마음을 읊듯이 짧은 시처럼 만들었던 곡에 헤이즈의 반짝이는 위로를 담은 ‘그놈의 별 (Feat. Heize)’, 밉고 싫고 아팠던 마음이 거짓말처럼 쉽게 풀렸던 어젯밤 꿈 이야기 ‘어젯밤 꿈에 (OJB)’, 지금까지 계속 걸어갈 수 있게 해 준 사랑과 믿음긍정의 마음을 나누기 위해 만든 곡 ‘Jumping’ 등이 수록됐.

Jumpin’’은 자신만의 색깔을 이야기하던 수란의 새로운 도약과도 같은 앨범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