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익 감독, ‘썬키스 패밀리’ 카메오 출연…“나도 이제 연기파 배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썬키스 패밀리’에 카메오 출연한 이준익 감독. /사진제공=영화사 두둥

영화 ‘썬키스 패밀리’에 이준익 감독이 깜짝 출연한다.

‘썬키스 패밀리’는 아빠의 예쁜 여사친 등장으로 엄마의 오해가 시작된 후, ‘삐그덕 쿵’ 소리와 함께 사라진 가족의 평화를 되찾기 위한 막내딸 진해의 발칙하고 유쾌한 대작전을 그린 온 가족 로맨틱코미디.

이준익 감독은 극 중 고등학교 선생님으로 나오는 유미(진경)의 반에 초청된 강사 ‘이준익 감독’ 역으로 카메오 출연한다. 초청강사로 나선 이준익 감독은 말썽꾸러기 학생의 말도 안 되는 시나리오에 뜻하지 않은 만족감을 표하며 열심히 격려해주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발연기로 작품에 누를 끼칠까 큰 걱정이 된다던 이준익 감독은 ‘이준익 감독’ 역을 누구보다 차지게 소화하며 차세대 씬스틸러의 탄생을 알렸다. 이번 특별 출연은 이 감독이 ‘썬키스 패밀리’의 메가폰을 잡은 김지혜 감독을 지원사격하기 위해 직접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이 감독은 모니터 속 자신의 연기를 보며 ‘썬키스 패밀리’를 통해 연기파 배우로 거듭나고자 하는 의지를 드러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썬키스 패밀리’는 오는 27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