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혜진, 원츠메이커와 전속계약…고주원과 한솥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심혜진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심혜진이 원츠메이커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심혜진은 드라마 ‘안녕 프란체스카’ ‘돌아와요 순애씨’ ‘킬미, 힐미’ ‘훈남정음’ ‘돌아온 황금복’ ‘내일도 맑음’ ‘마음의 소리 리부트’ 등 수많은 작품에서 활약하며 베테랑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원츠메이커의 관계자는 “섬세하고도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매 순간 감탄을 자아내는 배우 심혜진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 앞으로 심혜진이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심혜진은 현재 다음에 출연할 작품을 검토 중이며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MBN 예능 프로그램 ‘모던패밀리’에서 MC로 맹활약하고 있다.

원츠메이커에는 배우 송영규, 고주원, 김채은, 김홍국, 장해송이 소속 돼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