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모모랜드 “3연속 히트 부담 컸지만, 자신 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모모랜드,쇼케이스

그룹 모모랜드 제인(왼쪽부터), 나윤, 아인, 혜빈, 낸시, 주이, 연우.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모모랜드가 “9개월 만에 컴백을 준비하면서 부담이 컸다”고 털어놨다. 20일 오후 2시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열린 다섯 번째 미니음반 ‘쇼 미(Show Me)’의 쇼케이스에서다.

제인은 “‘배엠(BAAM)’ 이후 9개월 만에 컴백이다. 앞서 ‘뿜뿜’ ‘배엠(BAAM)’으로 좋은 반응을 얻어서 이번 음반을 준비할 때 부담이 컸다”면서 “하지만 춤과 노래 연습을 하면서 중독성이 강하다고 느꼈고, 사랑받을 자신있다”고 강조했다.

모모랜드는 이번 음반에 타이틀곡 ‘아임 쏘 핫(I’m So Hot)’을 포함해 ‘홀리데이(Holiday)’ ‘빛나’ ‘왓 유 원트(What U want)’ ‘폴링 유(Falling U)’ 등 5곡을 담았다. ‘I’m So Hot’은 흥겨운 분위기의 일렉트로 스윙 장르로, 도도하고 당당한 매력이 돋보인다. 강렬한 포인트 안무 ‘권총춤’ 등으로 보는 재미를 높였다. 앞서 발표해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큰 사랑을 받은 ‘뿜뿜’과 ‘배엠(BAAM)’의 인기를 잇겠다는 각오다. 이번 활동은 멤버 건강상의 이유로 활동을 중단한 태하와 데이지를 제외하고 7인조로 무대에 오른다.

모모랜드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 새 음반을 발표하고 본격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