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순 “박예진 ‘해투’ 통해 처음 만나…토크하느라 쳐다볼 틈도 없어”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해피투게더4’/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에서 배우 박희순이 “박예진을 ‘해투’에서 처음 만났다”고 밝혔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해투’는 ‘도플갱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박희순, 진경, 황우슬혜, 윤보라와 스페셜 MC 피오가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배우 박희순은 아내 박예진과의 첫 만남에 대해 얘기했다. 박희순은 “박예진을 ‘해투’에서 처음 만났다. 그땐 박예진을 쳐다 볼 틈도 없었다”고 말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예능 첫 출연이었던 박희순은 정글 같은 토크전에서 살아남기 바빴던 것. 또한 박희순은 “진짜 목욕탕에서 촬영을 할 줄은 몰랐다”며 박예진보다 강렬한 목욕탕의 추억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황우슬혜는 박희순의 아내 바보 면모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황우슬혜는 “박희순 선배님이 매일 아내 자랑을 한다. 차인표 선배님이 최고 ‘아내 바보’인줄 알았는데 박희순 선배님이 (그를) 능가한다”고 귀띔했따. 이에 윤보라도 “통화하실 때 애교가 정말 넘치신다”고 덧붙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황우슬혜는 박희순, 박예진 부부에 부러움을 한껏 드러내며 남다른 이상형을 공개하기도 했다. 또한 그는 “조세호가 남자로서 괜찮은 것 같다”고 말했다고 한다.

‘해투’는 오는 21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