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려욱, 오늘(20일) 日 첫 싱글 ‘벚꽃이 필 무렵’ 발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려욱 ‘벚꽃이 필 무렵’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SM 엔터테인먼트

슈퍼주니어 려욱이 일본에서 첫 솔로 앨범을 발매한다.

려욱은 20일(오늘) 일본에서 새 싱글 ‘桜の花が咲く頃 (사쿠라노 하나가 사쿠고로. 벚꽃이 필 무렵)’를 발매한다. 이는 려욱이 솔로가수로서 처음 발표하는 앨범인 만큼 팬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특히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 곡 ‘桜の花が咲く頃 (벚꽃이 필 무렵)’은 봄에 어울리는 어쿠스틱한 멜로디와 려욱의 매력적인 보컬이 조화를 이루며 벚꽃 피는 계절이 오면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보내야 한다는 감성적인 가사가 특징이다.

두 번째 트랙 ‘君に出会えて (키미니 데아에떼. 너를 만나)’는 봄을 앞두고 사랑하는 사람과 이별했지만 따뜻한 봄날이 나를 위로할 것이며 시간이 흐르면 슬픔도 추억이 될 것이라는 내용을 담담하게 그린 팝 발라드 장르의 곡이다.

이처럼 ‘봄날의 사랑’이라는 주제 아래 서로 다른 두 곡의 가사가 스토리 형식으로 연결돼 듣는 재미를 배가시킬 예정이다.

또한 려욱은 3월 20~21일 양일간 일본 첫 솔로 앨범 발매를 기념해 ‘SUPER JUNIOR-RYEOWOOK Special Live ~ Bom Voyage ~’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