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메트리’ 정영주, 부녀회장으로 특별출연…’강렬 임팩트’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방송 화면

배우 정영주가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연출 김병수, 극본 양진아)에 특별출연해 강렬한 존재감을 남겼다.

지난 19일 방송된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정영주는 부녀회장으로 깜짝 등장했다. 그는 과거 한 사건이 일어난 영성아파트에서 경비원 태하(정석용)와 함께 소방로 주차와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

하지만 부녀회장은 대화를 나누던 중 화를 내기 시작했다. 그는 “아저씨, 오늘 부로 해고예요. 여기 신성한 직장 아니에요 아저씨? 직장에 애를 데려오면 어쩌자는 거에요. 근무태만 추가로 지금 당장 해고에요”라며 갑질하는 모습이 펼쳐졌다. 그 후 부녀회장은 사건의 중심이 되는 의문의 죽음을 당하게 되고 화재로 사건이 조작된다.

소속사에 따르면 부녀회장 역을 맡은 정영주는 드라마와 예능을 넘나들며 바쁜 와중에도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 특별출연했다. 정영주는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외에도 ‘계룡선녀전’ ‘내 뒤에 테리우스’ ‘마녀의 사랑’ ‘그 남자 오수’ 등에도 특별출연한 바 있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