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맞춤’ 딘딘, 이홍기 데이트 상대에 ‘양다리’ 폭로…치열해진 파트너 쟁탈전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입맞춤’ 출연진 / 사진제공=KBS2

KBS2 보이스 파트너 쟁탈전 ‘입맞춤’에 새롭게 합류한 FT아일랜드 이홍기가 첫 데이트에 나선다.

19일(오늘) 방송되는 ‘입맞춤’에서 이홍기는 B1A4 산들과 남남 듀오를 결성해 폭발적인 무대를 완성시킨다. 애절한 발라드부터 락(Rock)밴드 음악까지 소화해내는 이홍기의 만능 보이스가 가수 소유와 펀치, 국악인 송소희, 마마무 문별 모두의 취향을 저격한다.

제작진은 뒤늦게 합류한 이홍기를 배려해 그에게 1대1 데이트권을 준다. 이홍기는 앞서 펼쳐진 2차 공연에서 소유와 남태현, 손태진과 송소희의 듀엣 무대를 유심히 지켜보며 감탄사를 연발한다. 펜션에 돌아와서는 펀치와 문별 주위를 맴돌며 “하드한 음악 하는 걸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어 넷 중에 누구를 마음에 두고 있는지 더욱 아리송하게 만든다.

마침내 이홍기가 한 명을 지목하자 모두가 의외라는 반응을 보이며 놀라워했고 2차 듀엣 공연에서 그녀의 짝이었던 가수는 “섭섭하기도 했고 이홍기가 미운 것도 있고 여러 가지 감정이 교차됐다”며 복잡한 심경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이후 이홍기는 드라이브와 교외 데이트를 즐기며 “경연이라기보다 하나의 무대를 만들면서 멋있는 추억을 남기고 싶은 로망이 있다”고 진지하면서도 열정적인 프러포즈를 건넨다.

이에 데이트 상대로 지목된 그녀는 잠시 망설이더니 “중학교 때부터 팬이어서 (이홍기의) 노래를 립싱크하며 따라 부른 적이 있었다”며 ‘성덕’(성공한 덕후)임을 수줍게 고백한다.

하지만 데이트를 마치고 온 그녀에게 딘딘이 “홍기 형이 머릿속으로 두 명을 생각하고 있다”고 폭로하며 아이돌과 팬이었던 두 사람의 인연이 최종 매칭까지 이어질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이홍기의 프러포즈를 받은 그녀의 정체는 19일(오늘)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입맞춤’ 3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