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코리아’, 한식으로 향수병을 치료하는 방법(종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미쓰코리아,제작발표회

방송인 돈스파이크(왼쪽부터)와 신현준, 박나래, 한고은, 황광희, 조세호가 19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tvN 새 예능 ‘미쓰 코리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오는 24일 방송을 시작하는 tvN의 새 일요 예능 ‘미쓰코리아’는 외국에 나가서 사는 한국인들의 향수병을 치료해 주기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19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미쓰코리아’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인기 예능 ‘짠내투어’를 연출한 손창우 PD와 방송인 돈스파이크, 신현준, 박나래, 한고은, 황광희, 조세호가 자리를 함께했다.

‘미쓰코리아’는 스타들이 외국에 사는 사람들을 방문해 한국 음식을 요리해 주고, 그의 집에서 하룻 동안 머무는 과정을 보여주는 예능이다. 손 PD가 앞서 여행 예능인 ‘짠내투어’를 연출했기 때문에 ‘미쓰코리아’는 어떻게 다를지에 관심이 쏠렸다. 손 PD는 “주인공을 만나서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이 다르다. 기획도 한국에 대한 그리움에서 출발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미쓰코리아’의 또 다른 관전 포인트는 출중한 요리 실력을 자랑하는 박나래와 한고은의 출연이다. 박나래는 “나는 안주 위주의 요리를 하는데 한고은 씨는 모든 요리를 섭렵했다. 가정집과 술집의 대결 같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이에 한고은은 “나래 씨가 있어서 든든하다”고 치켜세웠다. 박나래와 한고은은 각각 팀장을 맡아 대결을 펼치게 된다.

박나래,미쓰코리아

한고은과 함께 ‘미쓰코리아’에서 팀장을 맡은 박나래. /이승현 기자 lsh87@

여러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 중인 박나래가 ‘미쓰코리아’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도 시청 포인트다. 박나래는 “주말 예능에 얼굴을 비치는 것만으로도 영광”이라며 “가족과 함께 보기에 적합한 인물은 아니었다. 하지만 이제는 둥글어져서 다가갈 수 있을 것 같다. 이번을 계기로 좀 더 편안하고 따뜻한 웃음을 드리겠다”고 밝혔다.

신현준은 예능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의 ‘구멍’으로 신현준이 지목됐기 때문. 신현준은 “늦게 장가를 갔다. 평소에도 음식을 스스로 해먹었고, 김수미 엄마한테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말했다. 하지만 한고은은 “상상도 못한 레시피가 많더라”며 고개를 저었다. 돈스파이크도 “신현준을 보며 요리에 자신감을 가졌다”고 거들었다.

‘미쓰코리아’의 첫 방송에는 1990년대 국내 농구계에서 활약했던 조니 맥도웰 등이 출연한다. 매주 일요일에 방영되며 24일 오후 4시 40분 첫 방송.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Tag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