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이달의 소녀 “99억 제작비, 대부분 식비?…데뷔 전 고기 40인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 이달의 소녀./ 사진=MBC 방송화면

걸그룹 이달의 소녀가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 출연해 ‘먹방돌’의 면모를 과시했다.

19일 방송된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서는 ’99억 제작비’로 탄생한 12인조 걸그룹 이달의 소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DJ 지석진은 “이달의 소녀 데뷔 프로젝트에 제작비가 99억 들었다던데 맞나?”라고 물었다. 이에 츄는 “대부분이 식비로 쓰였을 것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츄는 “1인 1닭이 가능한 멤버들이 많다”며 “(나는) 치킨도 좋아하지만 떡볶이 같은 걸 같이 먹으면 더 잘 먹을 수 있다”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또한 츄는 “데뷔 전 고깃집에 가서 40인분까지 먹은 적도 있다”며 “우리는 잘 먹으면서 화목한 관계를 도모한다”고 말했다.

이달의 소녀는 지난달 신곡 ‘버터플라이(Butterfly)’를 발표하고 활발하게 활동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