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운, “‘싱어송라이돌’ 등 수식어가 나를 따라왔으면 한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9일 새 미니 앨범 ‘±0’를 공개하는 싱어송라이터 정세운. 사진제공=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싱어송라이터 정세운이 “‘싱어송라이돌’ 등의 수식어가 나를 따라오게 만들고 싶었다”고 밝혔다.

19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정세운의 네 번째 미니 앨범 ‘±0(이하 ‘플러스마이너스제로’)’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정세운은 싱어송라이터와 아이돌을 합친 ‘싱어송라이돌’이라는 수식어와 함께 활동해왔다. 정세운은 “어느 순간 그 수식어가 나를 따라오는 것 같은 느낌이 들고, 영향을 받는 것 같았다”며 “이러한 부담을 떠나 수식어가 나를 (자연스럽계) 따라왔으면 싶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수식어에 너무 신경쓰지 말고, 구애받지 말고 내가 할 수 있는 것들을 천천히 생각해보기로 했다. 그렇게 해서 만든 앨범이 ‘플러스마이너제로'”라며 “‘플러스마이너스제로’는 여러 색을 담고있는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플러스마이너스제로’의 타이틀곡은 래퍼 페노메코가 피처링으로 참여한 ‘Feeling’이다. 이날 오후 6시부터 감상 가능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