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속 배틀 그라운드”…‘열혈사제’ 김성균, 길리슈트 스페셜 컷 공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열혈사제’ 배우 김성균 / 사진제공=SBS

‘열혈사제’ 김성균의 남다른 위장 비주얼이 화제다.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가 연일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인기리에 방영 중인 가운데 독보적인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은 형사 구대영 역의 김성균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주 방송에서 김남길과 김성균은 본격적인 공조 수사를 시작했다. 이에 김성균은 위장 잠입을 위한 완벽 분장을 선보였다. 그는 자신의 몸음 엄폐하기 위해 길리슈트 위장복을 입어 웃음 폭탄을 터트렸다.

김성균은 작품을 위해 어떤 모습이든 가리지 않고 집중하는 자세와 이를 뒷받침하는 연기가 더해져 그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또한 쫄보 형사 구대영의 반전 과거와 각성 후 정의의 편에 선 반가운 변화가 앞으로의 활약을 더욱 기대하게 한다. 한 작품에서 다채로운 변천을 보여주며 캐릭터 그 자체로 녹아든 김성균이 어떤 예측불허 재미를 선사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열혈사제’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