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메트리’ 사강, 국과수 부검의 변신..19일 본격 등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사강 스틸컷/사진제공=점프엔터테인먼트

배우 사강이 국과수 부검의로 변신했다.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극본 양진아 연출 김병수)에서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일명 ‘홍박사’로 불리는 실력 있는 국과수 부검의 홍수연 역을 맡은 사강의 캐릭터 스틸 사진이 19일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사강은 부검실에 앉아있다. 캐리어에 담긴 시체와 마주한 사강은 지문을 채취하기 위해 장갑을 튕기며 만반의 준비를 하는가 하면, 실험실 밖에 있는 은지수(김다솜)를 향해 3초만 기다리라는 신호를 보내고 있다.

최근 녹화에서 사강은 지문 감식 과정을 세세하게 배우며 리허설을 펼쳤다. 특히 실제 국과수에서 사용하는 방법이라는 말에 호기심 가득한 눈빛을 반짝였고, 본 촬영이 시작되자 남다른 집중력으로 NG 없이 한 번에 OK 사인을 받았다고 한다.

사강은 지난 11일 방송된 1회에서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지닌 이안(박진영)과 처음 대면한 가운데, 은지수 형사와 유쾌한 케미로 웃음을 안겼다. 오늘(19일) 방송되는 4회부터는 본격적으로 등장, 국과수 부검의로서 능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비밀을 마음속에 감춘 윤재인(신예은)과 상대의 비밀을 읽어내는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지닌 이안의 초능력 로맨스릴러 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