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아, 반년 공백 깨고 오늘(19일) 컴백…칼군무 예고한 ‘우와’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다이아. / 사진제공=엠비케이엔터테인먼트

그룹 다이아가 약 반년의 공백기를 깨고 컴백한다.

다이아는 19일 새 앨범 ‘NEWTRO’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우와’로 활동을 시작한다. 

지난해 여름 ‘우우(WooWoo)’로 데뷔 첫 1위를 차지하며 인기를 입증한 다이아는 ‘우우(WooWoo)’를 프로듀싱한 작곡가 신사동 호랭이와 다시한번 손잡았다.

컴백에 앞서 다이아는 개인 컨셉포토와 개인티저를 공개하며 팬들의 시선을 끌었다. 공개된 콘셉트포토와 개인 티저속에서 블링블링한 이미지들을 노출해 이번 앨범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특히 ‘우와는 파트마다 다채로운 구성을 통해 그 동안 볼 수 없었던 다이아의 각 잡힌 군무를 볼 수 있을 것이다. 다이아는 보고 듣는 재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는 곡으로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또 멤버 기희현주은예빈의 자작곡을 수록해 앨범의 퀄리티를 높였다.

다이아는 오늘(19음악방송 SBS MTV ‘더쇼로 컴백 무대를 갖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