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벗에서 애인으로?”…‘해치’ 정일우, 고아라 향한 눈빛 변화 포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해치’ 정일우, 고아라 / 사진제공=SBS

SBS 월화드라마 ‘해치’에서 고아라를 향한 정일우의 변화된 눈빛이 포착됐다.

앞서 ‘해치’에서 두 사람은 크고 작은 일을 함께 하며 돈독한 우정을 쌓았다. 서로가 위험에 처하면 가장 먼저 발 벗고 나섰다. 특히 정일우는 점점 자신에게 절친한 벗이 아니라 한 여인으로 다가오는 고아라에게 이전과는 다른 감정을 느끼게 되는 등 이들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될지 관심이 높아졌다.

이에 ‘해치’ 측은 18일 서로를 지그시 바라보며 눈빛 대화를 나누는 정일우(연잉군 이금 역)와 고아라(여지 역)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일우는 사탕처럼 달콤한 눈빛으로 고아라를 바라보고 있다. 고아라의 일거수일투족에서 눈을 떼지 못하며 시선을 고정한 채 입가에 은은한 미소를 머금고 있다.

반면 고아라는 정일우와 상반된 표정을 짓고 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정일우의 그윽한 눈빛에 알쏭달쏭한 마음이 드는 듯 동공지진을 일으키고 있는 것. 이에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변화가 생겼는지 이목이 집중된다.

‘해치’ 제작진은 “정일우의 마음을 뒤흔드는 사건이 일어날 예정”이라며 “이로 인해 정일우와 고아라의 관계가 진일보할지 아니면 반대일지는 본 방송으로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해치’는 18일(오늘)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