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이, 데뷔 후 첫 팬미팅 ‘성황’…팬심 저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트레이. / 제공=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그룹 트레이가 지난 16일 서울 서교동 프리즘홀에서 열린 데뷔 후 처음 여는 팬미팅 ‘트레이스쿨(TREI School)’을 성황리에 마쳤다.

트레이는 ‘트레이스쿨’이라는 팬미팅 제목에 맞춰 교복을 입고 등장했다. 데뷔 음반의 타이틀곡 ‘멀어져’를 시작으로 ‘너의 밤’ ‘안아줘’ ‘아가씨’ 등을 차례로 열창했다.

뿐만 아니라 ‘멀어져’의 어쿠스틱 버전과 케이윌의 ‘내 생애 아름다운’의 커버 공연까지 다채로운 구성으로 팬들의 환호를 얻었다.

‘아가씨’를 부를 때는 멤버들이 팬들의 휴대폰을 받아 직접 영상과 사진을 찍는 이벤트로 마련했다. 사전에 받은 질문에 답하는 시간도 준비해 팬들과 소통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