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 MBC ‘기황후’ 순제 역 출연 확정

'기황후'에 캐스팅된 배우 지창욱

‘기황후’에 캐스팅된 배우 지창욱

배우 지창욱이 MBC 월화특별기획 드라마 ‘기황후’에 캐스팅 됐다.

지창욱은 오는 10월 방송 예정인 ‘기황후’에서 원나라 16대 황제인 순제 역을 맡았다. 앞서 캐스팅 된 하지원, 주진모와 삼각관계를 형성할 예정이다.

순제는 명종의 장남으로 태어나 황태제의 신분임에도 권신들의 득세 속에서 황위를 동생에게 빼앗기고 고려로 유배를 떠나오는 등 어린 시절부터 갖은 시련을 겪는다. 권신들로부터 목숨을 부지하기 위해 철없이 굴지만 내면엔 뜨거운 분노를 지니고 있는 인물이다.

드라마 ‘기황후’는 대원제국의 지배자로 군림하는 고려 여인의 사랑과 투쟁을 다룬 50부 대작으로, 이미 ‘대조영’, ‘자이언트’, ‘샐러리맨 초한지’ 등의 수작을 통해 선 굵은 필력으로 인정받은 장영철, 정경순 작가의 신작이다.

앞서 하지원, 주진모를 필두로 정웅인, 김서형, 권오중, 이원종, 김영호, 최무성, 진이한, 윤아정 등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첫 방송은 10월 21일.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