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연애’ 양세찬, 첫 만남에 채지안∙지윤미 등에 몰표 받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호구의 연애’ 방송 화면

MBC ‘호구의 연애’에서 양세찬이 ‘몰표’를 받았다.

17일 방송된 ‘호구의 연애’에서는 다섯 명의 남성 연예인 출연진과 네 명의 여성 지원자들의 첫 만남이 펼쳐졌다.

첫 만남 후 제작진은 여성 지원자들과 인터뷰를 가졌다. 네 명의 지원자들은 모두 양세찬을 ‘호감 회원’으로 뽑았다.

특히 지원자 중 윤선영은 “첫 호감 1순위가 양세찬이었다”고 밝혔다. 지윤미도 “센스가 좋다”며 그를 뽑았다. 배우이자 모델 채지안도 양세찬을 호감회원으로 뽑으면서 “계속 대화를 이끌어주셨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호구의 연애’는 양세찬, 박성광, 김민규, 허경환, 인피니트 동우와 여성 지원자들이 모여 여행을 떠나는 연애 프로그램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