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봄꽃 정체는 프로미스나인 장규리…청아한 목소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MBC ‘복면가왕’에서 봄꽃의 정체는 그룹 프로미스나인의 장규리였다.

17일 방송된 ‘복면가왕’ 1라운드 대결에는 복면가수 봄비와 봄꽃이 출연해 아이유의 ‘금요일에 만나요’를 함께 불렀다.

이후 투표 결과 봄비가 60표를 받아 39표를 받은 봄꽃을 제치고 2라운드에 진출했다. 이에 봄꽃은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하게 됐다.

솔로곡으로 린의 ‘사랑했잖아’를 선곡한 봄꽃은 무대 중간에 가면을 벗었다. 그의 정체는 그룹 프로미스나인의 장규리였다. 청아한 목소리로 객석의 감탄을 자아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