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플라잉, ‘인기가요’ 1위..”팔레트처럼 꿈 도와줄 것”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인기가요’ 방송 화면

밴드 엔플라잉이 역주행 곡으로 화제를 모은 ‘옥탑방’으로 SBS ‘인기가요’ 1위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17일 방송된 ‘인기가요’에는 선미의 ‘누아르’, 엔플라잉의 ‘옥탑방’, TXT의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가 1위 후보로 올랐다. 이 가운데 엔플라잉이 1위로 호명됐다.

엔플라잉 김재현은 떨리는 목소리로 팬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앞으로 여러분들에게 팔레트처럼 꿈을 그릴 수 있게 도와주는 아티스트가 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된 ‘인기가요’에는 TXT, 마마무, Jus2, 장동우, 라비, 홍진영, 엔플라잉, R.Tee X Anda, 온앤오프, (여자)아이들, 트레이, 하은요셉, 김윤희 등이 출연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