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우석X관린, 만화 주인공 같은 비주얼 무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인기가요’ 방송 화면

우석X관린이 SBS ‘인기가요’에서 데뷔 무대를 가졌다.

17일 방송된 ‘인기가요’에 수트를 차려입고 등장한 두 사람은 신곡 ‘별짓’으로 무대를 꾸몄다. 두 사람의 유쾌한 에너지와 함께 중독성 있는 후렴구로 무대를 꽉 채웠다.

‘별짓’은 힙합 알앤비 장르로, ‘스타(STAR)’와 ‘별짓을 다 해본다’는 두 가지 의미를 녹였다. 우석과 라이관린이 작사에 참여해 자신들의 이야기를 풀어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우석X관린 외에도 Jus2, 장동우, 라비, 홍진영, 엔플라잉, R.Tee X Anda, 온앤오프, (여자)아이들, 트레이, 하은요셉, 김윤희 등이 출연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