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선미∙엔플라잉∙TXT 3월 셋째 주 1위 후보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인가가요’ 방송 화면

가수 선미,  그룹 TXT, 밴드 엔플라잉이 SBS ‘인기가요’ 1위 후보에 올랐다.

17일 오후 방송된 ‘인기가요’에서는 3월 셋째 주 1위 후보에 선미, TXT, 엔플라잉이 이름을 올렸다.

선미는 신곡 ‘누아르’로, 엔플라잉은 ‘옥탑방’, TXT는 ‘어느 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로 1위 후보가 됐다.

한편 이날 방송되는 ‘인기가요’에는 마마무, TXT, 우석X관린, Jus2, 장동우, 라비, 홍진영, 엔플라잉, R.Tee X Anda, 온앤오프, (여자)아이들, 트레이, 하은요셉, 김윤희 등이 출연한다. 특히 TXT의 연준은 스페셜 MC로 출연해 민규, 신은수와 함께 ‘인기가요’를 이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