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물오른 가창력 가왕 ‘클림트’, 4연승 갈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복면가왕’/사진제공=MBC

오늘(17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98대 왕좌에 도전하는 복면 가수 8인의 치열한 무대가 공개된다.

복면가수 클림트는 장은아, 김용진, 슈퍼주니어 려욱 등 쟁쟁한 가수들을 물리치고 회를 거듭할수록 물오른 가창력을 선보이며 장기 가왕 반열에 올랐다.

판정단들로부터 “넘사벽(?) 가창력이다” “뛰어난 음색과 가창력을 지녔다” 등의 아낌없는 칭찬을 받은 그에게 네티즌들도 “어떤 아이돌일지 너무 궁금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관심을 보이고 있다.

클림트의 왕좌를 위협하는 도전자들 또한 남다른 실력을 갖고 있다. “가왕석에 도전하는 야망이 느껴진다” “가슴을 압도하는 에너지가 있는 분이다” “저 분은 상당한 고수임이 틀림없다” 등의 찬사를 받으며 ‘클림트’의 길목을 위협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클림트가 위기를 무사히 넘기고 4연승에 성공해 장기 가왕으로서의 입지를 다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클림트의 황금가면을 노리는 새로운 복면 협객 8인의 듀엣 대결은 오늘(17일) 오후 5시 ‘복면가왕’에서 만나볼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