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상엽 “전소민, 이상형으로 김지석∙공명 언급…섭섭했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런닝맨’/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에서 ‘대신맨 패밀리’ 이상엽이 깜짝 등장해 런닝맨 공식 ‘대신맨’으로 활약한다. 이 모습은 17일 오후 5시 방송에서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런닝맨’ 멤버들은 물물교환을 위해 지인들에게 연락하던 중 이상엽을 떠올리며 출연을 요청했다. 이상엽은 갑작스런 연락에도 ‘대신맨’의 면모를 뽐내며 흔쾌히 출연을 수락했다.

이후 촬영장을 찾아온 이상엽은 멤버들을 보고 반갑게 인사를 나누던 중 전소민에게 무언가 할 말이 있는 듯 머뭇거렸다.  그는 “전소민이 이상형 언급한 방송을 봤다. 김지석, 공명만 언급하고 내 얘기는 안 하더라. 내심 되게 섭섭했다”고 말해 묘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하지만 이를 들은 전소민은 이상엽에게 냉정하게 한 마디를 했다고 한다. 이에 이상엽도 조금의 반박도 없이 바로 수긍해 둘의 관계를 확실히 정리했다고 한다. 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날 이상엽은 멤버들을 돕기 위해 의문의 가보를 들고 촬영 현장을 찾아 멤버들뿐만 아니라 현장의 스태프들을 놀라게 했다. ‘대신맨’ 이상엽의 활약상과 의문의 가보는 무엇일지도 궁금증을 모은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