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수미, 이상민과 멜로 도전? ‘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재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수미가 이상민을 위한 족집게 연기 수업에 나선다.

지난 주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영화 배우로 새로운 도전을 시도하는 이상민을 위해 김수미와 탁재훈이 상민의 집을 방문했다. 17일 방송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연기의 神’ 김수미와 본격 연기 수업에 나선 이상민의 모습이 펼쳐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최근 녹화에서 이상민과 김수미의 족집게 연기 수업이 큰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특히 이상민과 김수미는 드라마 ‘남자친구’ 속 송혜교, 박보검의 케미를 재연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의 열연을 본 탁재훈은 “시간과 공간을 초월한 것 같다”며 감탄을 금치 못하는 한편 “더 이상 못 보겠어요~” 라며 자리를 이탈했다고 한다.

아울러 이상민은 ‘크라잉 랩’ 스타일의 속사포 연기(?)를 선보여 모두를 폭소케 하기도 했다. 그러나 김수미의 지도를 받은 후, 그녀로부터 폭풍 칭찬을 끌어낼 정도로 뛰어난 연기력을 펼쳐 MC들과 母벤저스의 큰 박수 갈채를 받기도 했다.

한창 연기 연습이 달아오를 무렵 이상민이 물에 흠뻑 젖는 일이 벌어졌다. 지켜보던 김수미가 “이건 아니야!” 라며 큰 호통까지 쳤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화기애애하던 이들에게 과연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미운 우리 새끼’는 오늘(17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