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메트리’ 갓세븐 진영, 햇빛마저 질투한 비주얼…신예은 보디가드 자처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사진제공=tvN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박진영(GOT7)이 신예은의 보디가드를 자처하며 매력을 발산한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는 박진영(이안 역)과 신예은(윤재인 역) 사이에 미묘한 기류가 흐른다.

극 중 2005년 영성아파트 화재사건 이후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갖게 된 이안(박진영)과 범인으로 지목된 아버지탓에 자신을 감추고 살아온 윤재인(신예은)은 11년 뒤 재회했다. 특히 윤재인이 그의 초능력을 알게 돼 이들의 관계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이안이 등교시간에 맞춰 윤재인의 집 앞에 나타나 한껏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따사로운 햇살에 빛나는 비주얼을 선보이고 있다.

이러한 이안의 ‘자아도취’ 포즈를 목격한 윤재인은 한껏 당황한 표정이다. 과연 이안이 아침 등굣길부터 그의 보디가드를 자처한 이유는 무엇이며 이들에게 또 어떤 사건이 발생하게 될까.

드라마 제작진은 “이안과 윤재인의 관계와 나아가 두 인물의 삶에 전환점이 되는 사건이 발생한다”고 귀띔했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비밀을 마음속에 감춘 윤재인과 상대의 비밀을 읽어내는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지닌 이안의 초능력 로맨스릴러 드라마다.

18일 오후 9시 30분 3회가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