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민남편’ 안정환 “아내 이혜원과 연애 시절, 공항에서 몰래 딥키스”

[텐아시아=우빈 기자]

‘궁민남편’ 안정환 / 사진제공=MBC

안정환이 아내 이혜원과의 연애스토리를 밝혔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MBC 일밤 ‘궁민남편’에서는 안정환이 아내 이혜원과 격정의 순간을 나눴던 사연을 공개한다. 
 
이날 안정환은 2000년, 공항 어느 한 켠에서 이룬 짜릿한 기억을 떠올렸다. 그는 비밀 연애시절 이탈리아로 떠나기 직전 공항을 가득 메운 사람들의 눈을 피해 당시 여자 친구였던 이혜원과 격정의 딥 키스를 나누었다고 말했다. 
 
당시 최고의 축구스타였던 안정환과 여대생이었던 이혜원의 러브스토리는 듣기만 해도 심장을 졸이게 만들어 멤버들은 물론 현장에 있는 스태프들까지 들썩이게 만들었다.
 
또한 안정환은 짜릿한 딥키스를 나눴던 공항뿐만 아니라 연애시절 자주 가던 단골 식당까지 얼굴에 미소를 만개한 채 신나게 연애시절 썰들을 풀어내 자타공인 사랑꾼의 면모를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안정환은 2년간 알콩달콩하게 사랑을 키워나갈 수 있었던 비밀연애의 노하우까지 공개했다. 그는  “일단 여러 명이서 다녀야 해요”라며 꿀팁을 전수했다. 여기에 이을용을 비롯해 동료 축구선수들의 살신성인의 헌신이 있었다고 해 과연 안정환의 비밀연애 노하우는 무엇일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이끌어내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