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딴딴♥은종, 오늘(16일) 결혼…싱어송라이터 부부 탄생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윤딴딴 은종 / 사진=윤딴딴 인스타그램

가수 윤딴딴과 윤종이 5년 열애 끝에 오늘(16일) 결혼한다.

윤딴단과 은종은 서울 모처에서 가족, 친지 등 가까운 지인들을 초대해 소박하게 식을 올릴 예정이다.

앞서 윤딴딴은 자신의 SNS을 통해 직접 결혼 소식을 알리며 “아무것도 없던 말썽꾸러기 소년에게 손을 내민 그녀처럼 이제는 내가 그녀에게 손을 내밀어 영원을 약속하고자 한다”며 ”
제가 늘 노래하던 우리들의 인생처럼 저의 인생에도 또 하나의 큰 축제가 찾아 왔네요”라며 은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윤딴딴은 2014년 ‘반오십’으로 데뷔했다. ‘니가 보고싶은 밤’, ‘밤에 잠이 안 올 때’ 등의 곡을 발표하며 탄탄한 매니아 층을 형성했고 ‘김비서가 왜 그럴까’ ‘다시 만난 세계’ 등 인기 드라마 OST를 불렀다.

은종은 웃어봐를 ‘벚꽃’  ‘토끼와 거북이’ 등의 앨범과 드라마 OST로 꾸준히 음악 활동을 하는 중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