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백”기방도령’ 이준호, “군대, 올해 안에 갈 생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이준호.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이준호가 “군대는 올해 안에 갈 계획이다. 아직 정해진 것은 없어서 확답은 드릴 수 없다”고 말했다.

15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의 제작발표회에서였다.

‘자백’은 일사부재리의 원칙(헌법 제 13조 제 1항, 어떤 사건에 대해 판결이 확정되면 다시 재판을 청구할 수 없다는 형사상 원칙)이라는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쫓는 자들을 그린 드라마다. 이준호는 극에서 진실을 쫓는 변호사 최도현 역을 맡았다.

이준호는 배우로서의 계획으로는 “지금까지 안해본 모습들을 최대한 많이 보여주는 것이다. 그런 의미에서 영화 ‘기방도령도 ‘자백’과 전혀 다른 느낌으로 준비했다”고 밝혔다.

또한 “전작에서 하지 않았던 느낌을 다음 작품에서 찾으려고 하고있다. 하지만 생각했던 대로 (모든 것이) 되지는 않았다. 대본이 내 마음을 움직일 수 있을지, 내가 정말 잘 할 수 있을지 등 여러 가지를 고려해 작품을 선택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자백’은 오는 23일 밤 9시부터 매주 토, 일요일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