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19 유관순’ 김연아X하연우, 재능기부로 3.1운동 100주년 기념곡 가창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1919 유관순’ 뮤직비디오 캡처/사진제공=유관순문화산업전문유한회사

김연아와 하현우가 유관순과 소녀 독립운동가들의 이야기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1919 유관순’의 뮤직비디오 제작에 재능기부로 동참해 배경음악을 직접 불렀다.

지난 14일 개봉한 ‘1919 유관순’이 전 피겨선수 김연아와 밴드 국가스텐의 보컬 하현우의 듀엣곡이자 3.1운동 100주년 기념곡 ‘3,4,5,6’의 노래를 배경으로 제작된 뮤직비디오 영상을 공개했다. 김연아와 하현우는 이번 곡에 유관순 열사와 많은 독립운동가를 기리는 마음을 담아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1919 유관순’의 뮤직비디오는, 김연아와 하현우의 뜨거운 앙상블 속, 여성 독립운동가들의 가슴 아픈 희생이 그려지고 있어 더욱 애국심을 고취시킨다.

3·1운동으로 분출된 민족의 역량이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으로 계승됐음을 되새기고, 민주공화국을 탄생시킨 100년 전 선조들의 정신을 기념하기 위해 만들어 진 뮤직비디오 속 노래의 제목은 ‘3,4,5,6’이다. 3·1운동, 4·19혁명, 5·18광주민주화운동, 6·10민주항쟁 등 역사적 사건의 앞 숫자를 따서 지은 것. 김연아는 “앞으로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크고 작은 희망이 항상 함께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하현우는 “지난 100년의 역사에서 국민들은 독립과 민주주의에 대한 같은 꿈을 갖고 살아온 것 같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