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니하니’ 안형섭, 15일 마지막 방송…”예쁜 친구들 고마웠어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안형섭/사진제공=위에화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보니 오빠’ 안형섭이 EBS1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 마지막 방송 소감을 밝혔다.

안형섭은 오늘(15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의 MC를 마무리한다.

이날 안형섭은 소속사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코리아를 통해 “‘보니하니’는 새로운 도전이자 배움이었다. 6개월 동안 많은 친구들을 만났고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쌓으며 행복했다”며 “무대 위에서 퍼포먼스를 하는 것 외에 또 다른 분야에 도전할 기회를 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보니하니’에서 배우고 시도한 경험을 토대로 앞으로 음악방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의 MC로도 활약하고 싶다. 그 동안 보니를 사랑해 준 예쁜 친구들 정말 고마웠고, 다음에 또 만나요”라고 덧붙였다.

안형섭의 ‘보니하니’ 마지막 방송은 이날 오후 6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