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두나, 韓 최초 미국 보그 표지 모델…스칼렛 요한슨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19년 4월호 미국 보그 표지.

배우 배두나가 한국인 최초로 미국판 보그 표지에 등장했다.

배두나는 미국판 보그의 4월호에 공동 표지 모델로 나섰다.

이번 보그 4월호는 ‘a celebration of global talent’라는 주제로 ’14 Countries, 14 Superstars: The Global Actors Who Know No Limits’라는 기획을 통해 14개국에서 온 여성 인재들을 기념했다.

배두나는 배우 스칼렛 요한슨, 디피카 파두콘과 표지 촬영에 함께했다. 미국판 보그가 창간된 지 127년이 지난 현재 처음으로 표지를 장식한 한국인이다.

배두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센스 8’으로 글로벌 배우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했다. 배두나는 현재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시즌2 촬영 등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