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즈 스튜디오 ‘오덕상점’ 첫 주인공 우석X관린, 18일 이벤트 시작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오덕상점’ 우석X관린 이벤트/사진제공=MBC플러스

우석X관린이 MBC플러스 ‘오덕상점’의 첫 번째 주인공이 됐다.

‘오덕상점’은 MBC플러스의 음악 예능 프로그램 ‘주간아이돌’ ‘쇼챔피언’을 사랑하는 시청자들에게 프로그램에서만 볼 수 있는 아티스트의 모습을 담은 단독 굿즈를 제작하여 제공하는 스튜디오이다.

예능학교 문방구 콘센트로 진행되는 ‘오덕상점’은 오는 18일부터 MBC플러스 홈페이지를 통해 단계별 이벤트가 열릴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MBC에브리원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알 수 있다.

이번 우석X관린 편은 우석X관린에 대한 애정을 20자 내로 표현하는 1교시 언어영역, 지정된 ‘주간아이돌’ 클립을 시청하고 인증하는 2교시 수리영역, 그리고 ‘주간아이돌’ 본방송을 시청해야지만 알 수 있는 퀴즈를 푸는 3교시 역사영역으로 구성돼 있다. 각 영역(이벤트)에 참여한 참가자들 중 추첨을 통해 자체제작 단독 굿즈를 경품으로 증정한다.

‘오덕상점’ 우석X관린 이벤트는 오는 18일부터 4월 10일 오후 6시까지 응모 할 수 있으며 세 가지 영역에 중복 참여 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