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코드 주니, 데뷔 후 첫 숏컷…연기자 주니는 어떨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레이디스코드의 주니. 사진제공=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의 주니(본명 김주미)가 데뷔 후 처음으로 숏컷을 시도한 사진이 15일 공개됐다.

레이디스 코드의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오전 네이버 공식 포스트를 통해 숏컷으로 변신한 주니의 새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주니는 연기자로서 색다른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헤어 스타일을 바꿨다고 한다.

주니는 지난해 MBC에브리원 4부작 드라마 ‘4가지 하우스’에 나윤 역으로 출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