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성훈, 얼간이들의 홍콩여행서 새 얼장 등극…의외의 ‘뇌섹 매력’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나 혼자 산다’ 성훈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에서 성훈이 이시언을 제치고 새로운 얼간이 대장으로 등극한다.

15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는 남다른 매력으로 배우 이시언과 만화가 기안84의 부러움을 산 배우 성훈의 뇌섹미가 공개된다.

세 사람은 홍콩을 제대로 즐기기 위해 야시장부터 맛집까지 구석구석 찾아간다. 하지만 남다른 백치미를 자랑하는 이들은 홍콩 한복판에서도 당당하게 한국어를 구사하며 상인들과의 소통을 시도한다.

그 가운데 성훈은 다양한 해외 활동을 통해 습득한 3개 국어로 이때까지  방송에서 보여주지 않던 똑똑함을 선보인다. 기본적인 영어는 물론 중국어까지 유창하게 구사해 많은 이들을 깜짝 놀라게 만드는가 하면 대장이라며 앞장을 서던 이시언의 자리를 넘보기까지 했다고.

성훈의 활약에 이시언과 기안84는 놀라움과 선망의 눈빛으로 바라보며 폭풍 감탄을 하면서도 3개 국어를 구사하는 그가 과연 뉴얼의 자격이 있는지 의심의 눈초리를 거두지 않았다고 해 얼간이들의 피터지는 신경전이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상상치도 못했던 성훈의 매력은 15일(오늘)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