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바컬쳐X디바인채널 ‘코드쉐어’, 첫 주자는 따마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싱어송라이터 따마. 사진제공=디바인채널X아메바컬쳐

아메바컬쳐와 디바인채널의 협업 프로젝트 ‘코드쉐어’의 첫 가창자가 지난 13일과 14일 싱어송라이터 따마(THAMA)로 밝혀졌다. 공식 SNS를 통해서다.

코드쉐어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EP명은 ‘Pre’로 오는 20일 오후 6시 발매된다.

따마는 지난해 데뷔 싱글 앨범 ‘Like That’으로 데뷔했다. 디바인채널 소속 싱어송라이터 겸 프로듀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