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2PM 찬성 “낚시 한 번도 해본 적 없다” 고백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도시어부’ 2PM 찬성, 2AM 진운 / 사진제공=채널A

‘도시어부’에서 2PM 찬성이 “낚시를 해본 적 없다”고 고백했다.

14일 방송되는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는 ‘낚시계의 신생아’ 2PM 찬성과 2AM 진운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찬성은 걱정 어린 모습으로 “태어나서 낚시를 단 한 번도 해본 적 없다“고 고백했다. 본격적인 낚시가 시작되자 찬성은 옆에 있던 이경규에게 폭풍 질문 세례를 한다. 이에 이경규는 친절히 알려주다 입질이 와도 제대로 감지 못하는 찬성의 모습에 분노해 웃음을 자아낸다.

얼마 지나지 않아 찬성은 ‘낚시 초보’라는 말이 무색할 만큼 보란 듯이 물고기를 줄줄이 잡아 올려 현장을 술렁이게 한다. 어복 황제 이경규와 낚시 샛별 장도연도 찬성을 맹추격하며 박빙의 승부를 펼쳤다는 후문이다.

찬성이 낚시 입문 첫날부터 황금배지를 손에 넣을 수 있을지 14일(오늘)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도시어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