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리2’ 강기영 “여자친구, 술자리서 내 손 먼저 잡아” 깜짝 고백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SBS ‘미추리2’ /사진제공=SBS

‘미추리2’에서 배우 강기영이 사랑꾼 면모를 뽐냈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SBS ‘미추리 8-1000 시즌2‘(이하 ’미추리2‘)에서는 강기영의 깜짝 고백이 공개된다.

강기영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순수한 사랑꾼 매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강기영은 ‘술을 이용해 고백한 적 있다’라는 질문에 “오히려 이성이 먼저 술자리 테이블 밑에서 나의 손을 잡아 설렌 적 있다”고 대답하며 “그분이 지금의 여자친구”라고 자랑해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앞서 ‘미추리’를 통해 여자친구를 언급하며 화제된 바 있는 강기영은 독보적인 짠내 캐릭터부터 사랑꾼 이미지까지 섭렵하며 새로운 ‘예능 대세’임을 입증했다.

강기영의 활약상은 이날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미추리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