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연애’ MC 성시경 “연애 프로그램 출연자들, 용감하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호구의 연애’의 성시경/사진제공=MBC

MBC 새 예능 ‘호구의 연애’에서 성시경이 MC 출연 소감을 밝혔다.

14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호구의 연애’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호구의 연애’는 우리 주위에 있을 법한 현실적인 ‘호감 구혼자’ 5인과 여성 지원자들이 여행 동호회를 이뤄 전국 각지를 여행하고, 이를 지켜보는 MC들의 모습을 담는 여행∙연애 프로그램이다.

이날 성시경은 “신인 때는 시키는 대로 다 하지 않나. 그때는 연애프로그램에 출연하기도 했다. 예능에 출연하지 않으면 음악프로그램에 출연하지 못하던 시절이었기 때문”이라며 “그때 출연할 때에도 좀 겁이 났는데, 우리 출연자들은 그런 면에서 많이 용감한 것 같다”고 말했다.

또 “이번 출연을 할 때 나 역시 진행자 말고 출연자로 나올 기회도 있었다. 그런 제안이 왔을 때 ‘아, 그건 좀…’이라고 말하면서 도망갔다”고 설명했다.

이어 “연애 프로그램이 진정성 문제가 대두된다. 그런데 우리프로그램은 많이 진정성이 있는 편”이라며 “가짜와 진짜의 경계선이 있다. 우리는 다 진심으로 참여해주고 있는 것 같다. 그만큼의 진심이 나올 정도로 좋은 일반인 출연자들이 나오셨다”고 했다.

‘호구의 연애’는 오는 17일을 시작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