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연애’ 유인영 “오랜만의 MC, 떨려…여성 출연자 입장서 조언”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호구의 연애’의 유인영/사진제공=MBC

MBC 새 예능 ‘호구의 연애’에 MC로 출연하는 배우 유인영이 “떨린다”는 소감을 밝혔다.

14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호구의 연애’ 제작발표회가 열렸다.’호구의 연애’는 우리 주위에 있을법한 현실적인 ‘호감 구혼자’ 5인과 여성 지원자들이 여행 동호회를 이뤄 전국 각지를 여행하고, 이를 지켜보는 MC들의 모습을 담는 프로그램이다. 유인영이 성시경, 장도연 등과 함께 MC로 나선다.

이날 유인영은 “예능 프로그램 MC는 너무 오랜만이다. 많이 긴장했었는데, 너무 우리가 관찰만 하는 게 아닌가 할 정도로 빠져들었다”며 “여성 출연자들은 방송이 처음이니까 그 분들의 입장에서 남성 출연자에게 조언 아닌 조언을 하려고 노력 중”이라고 설명했다.

‘호구의 연애’는 오는 17일을 시작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