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기애, 에이스팩토리와 전속계약…유재명∙염혜란과 한솥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자백’ 남기애 스틸컷/사진제공=tvN

배우 남기애가 에이스팩토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에이스팩토리는 14일 “배우 남기애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남기애는 현재 SBS 드라마 ‘해치’에서 인원왕후 역으로 열연 중이다. 곧 방영을 앞둔 tvN의 새 토일드라마 ‘자백’에서는 미스터리한 고스펙 사무보조 진여사 역을 맡는다.

오랫동안 연극무대에서 내공을 쌓아온 남기애는 2015년 드라마 ‘부탁해요, 엄마’를 시작으로 ‘오 마이 비너스’ ‘태양의 후예’ ‘또 오해영’ ‘W(더블유)’ ‘완벽한 아내’ ‘수상한 파트너’ ‘그냥 사랑하는 사이’ ‘마더’ ‘끝까지 사랑’ ‘최고의 이혼’ ‘남자친구’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남기애가 새 둥지를 튼 에이스팩토리에는 배우 유재명, 태인호, 전석호, 장승조, 유성주, 이규형, 염혜란 등이 소속돼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