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병철, “윤세아에 심쿵한 적? 있다…생일 축하 노래도 불러줘”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김병철/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4’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서 김병철이 윤세아에게 직접 생일 축하 노래를 불러준 사연을 밝힌다.

‘해투4’의 14일 방송은 ‘닥터 프리즈너’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과장’ 남궁민, ‘캐슬의 아빠들’ 김병철-최원영을 비롯해 권나라-이다인, 스페셜 MC 라이관린이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병철은 드라마가 종영한 이후에도 극 중 아내 윤세아와의 끝나지 않은 인연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병철과 윤세아의 사이가 유난히 돈독해 ‘썸을 타는 것이 아니냐’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 이 가운데 김병철은 “윤세아에게 전화로 생일 축하 노래를 불러 준 적이 있다”고 말해 현장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김병철은 윤세아에게 들려준 생일 축하 노래를 현장에서 직접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김병철은 ‘윤세아에게 심쿵한 적이 있다, 윤세아와 로맨스물 제안이 들어온다면 할 것이다’라는 질문에 모두 ‘YES’라고 대답했다. 심지어 “주변에서 윤세아와 저를 몰지 않았다면 오히려 좋았을 것”이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덧붙였다.

김병철은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 함께 출연한 송중기와의 일화를 소개하기도 했다. 김병철은 “송중기에게 심쿵했다”며 남다른 인연을 밝혔다.

과연 김병철이 송중기에게 심쿵했던 이유는 무엇일지 14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