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켄, 생일 기념 첫 단독 팬미팅 ‘I KEN DO IT’ 티켓 전석 매진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빅스 켄의 첫 단독 팬미팅 ‘아이 켄 두 잇(I KEN DO IT)’ 포스터 / 사진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 켄의 생일 기념 첫 단독 팬미팅 티켓이 전석 매진됐다.

켄은 다음 달 4월 6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 한 SMTOWN@coexartium(SM타운 코엑스 아티움)에서 오후 2시와 6시, 총 2회에 걸쳐 첫 단독 생일 팬미팅 ‘해피 켄 데이 아이 켄 두 잇(HAPPY KEN DAY [I KEN DO IT])’을 개최한다.

이에 지난 13일 오후 8시 멜론 티켓을 통해 팬미팅 티켓 예매가 진행됐다. 데뷔 후 처음으로 진행되는 켄의 첫 솔로 생일 팬미팅 티켓은 순식간에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첫 단독 팬미팅에 대한 기대감과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함께 공개된 포스터는 켄이 직접 그린 그림으로, 별에 둘러싸여 노래하는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 켄은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첫 팬미팅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는 전언이다.

켄은 빅스로 데뷔한 이후 훈훈한 비주얼과 뛰어난 보컬로 음악은 물론 연기, 뮤지컬 등 다방면에서 사랑받고 있다. 특히 뮤지컬계에서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여러 종류의 캐릭터를 소화하며 안정된 가창력 및 연기력, 남다른 티켓파워까지 입증하면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켄은 팬미팅을 열고 다양한 이벤트 및 공연으로 팬들과 뜻깊은 시간을 함께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