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데뷔부터 지금까지 ‘포시즌’ 영상 공개…4인 4색 계절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마마무 / 사진제공=RBW

그룹 마마무가 컴백을 하루 앞두고 지난 5년간의 활동기를 정리한 포시즌 영상을 공개했다.

마마무는 14일 네이버 V앱 채널을 통해 감격스러운 데뷔의 순간부터 지금까지의 이야기를 총망라한 포시즌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은 솔라가 우쿨렐레를 연주하는 것을 시작으로 마마무 멤버들이 ‘별 바람 꽃 태양’을 부르는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 화면이 흑백으로 전환되며 2014년 6월 19일 음악방송 데뷔 무대 장면이 등장해 풋풋함을 안겼다. 데뷔 이후 처음으로 신인상을 받고, 음악방송에서 1위를 한 순간들 그리고 첫 번째 팬미팅 ‘MOO PARTY’와 첫 번째 단독 콘서트 ‘MOOSICAL’을 개최하며 팬들과 만났던 순간 역시 파노라마처럼 스쳐지나가며 지난 5년간 마마무의 모든 계절들을 압축해서 보여준다.

이와 함께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로 보여준 마마무의 다채로운 매력들도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영상에는 이번 앨범의 수록곡이자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를 아우르는 아우트로 ‘4seasons’이 짧게 공개돼 기대감을 높였다.

마마무는 14일 새 미니앨범 ‘화이트 윈드’를 발표하고 완전체 컴백에 나선다.

‘화이트 윈드’는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의 네 번째 컬러이자, 1년 대장정 프로젝트의 대미를 장식하는 앨범이다. 멤버 휘인의 상징 컬러인 ‘화이트’를 콘셉트로, ‘화이트’에 휘인을 뜻하는 ‘바람(Wind)’을 더했다. 새하얀 도화지로 시작한 마마무와 팬들과의 첫 만남부터 현재의 이야기를 풀어냈으며, 마마무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앨범이기도 하다.

타이틀곡 ‘고고베베’는 마마무만의 신나고 유쾌한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곡으로, 지나간 사랑과 일에 연연하지 않고 앞을 향해가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마마무는 오늘(14일) 오후 6시, 타이틀곡 ‘고고베베’를 포함한 아홉 번째 미니앨범 ‘화이트 윈드’를 발표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