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측, “확인되지 않은 루머 유포자, 법적 대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오연서./사진제공=리틀빅픽쳐스

배우 오연서의 소속사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가 13일 공식 SNS를 통해 “확인되지 않은 루머의 작성, 게시, 유포자에 대한 증거 수집 및 법적 대응을 강구할 것”이라고 알렸다.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는 “현재 유포 중인 당사 소속 배우 관련 내용은 전혀 근거 없는 루머”라고 밝혔다.

가수 정준영이 불법으로 영상을 촬영해 유포한 혐의로 입건된 가운데, 온라인에는 여자 연예인들의 실명이 적힌 악성 지라시가 유포됐다.

◆ 다음은 오연서의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현재 유포 중인 당사 소속 배우 관련 내용은 전혀 근거 없는 루머로, 허위 사실의 무분별한 확대로 배우의 심각한 명예 훼손이 우려되는 상황입니다.

이에 당사는 확인되지 않은 루머의 작성, 게시, 유포자에 대한 증거 수집과 법적 대응 및 소속 배우의 권익 보호를 위해 모든 수단을 강구할 것임을 알려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