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수진 측 “‘조선생존기’ 출연 긍정적 검토 중” (공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경수진,서울드라마어워즈

배우 경수진/텐아시아 DB

배우 경수진이 새 드라마 ‘조선생존기’(가제)의 주인공 물망에 올랐다.

경수진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3일 “경수진이 ‘조선생존기’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수진은 응급의학과 의사 이해든 역을 제안 받았다. 이해든은 국내 최고의 대학병원 응급의학과 3년 차 레지던트로 유복한 가정의 외동딸로 곱게 자라 우아한 태도와 품격 있는 말씨, 도도한 분위기로 사람을 압도하는 매력을 가지고 있는 캐릭터다.

‘조선생존기’는 전직 국가대표 양궁선수 출신의 택배기사 정록과 조선 시대의 임꺽정, 두 남자의 뜨거운 우정과 성장을 그리는 유쾌한 타임슬립물. 배우 강지환이 남자주인공 정록 역으로 출연을 고려하고 있다. TV조선이 편성을 검토 중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